AMD, 한국 CPU 시장에서 최초로 53%의 점유율을 기록


레드 팀 (AMD) 이 다시 한국 DIY 시장에서 인텔 코어 프로세서를 능가하는 판매량을 달성했습니다. 이를 막을 수 없습니다.


샵다나와 (Danawa) 에 보고된 기록에 따르면, AMD는 53%의 CPU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으며, 인텔은 47% 입니다.



AMD의 53% 점유율은 한국에서 사상 처음입니다.


이전 보고서에서는 AMD 라이젠 프로세서가 어떻게 처음으로 인텔 프로세서를 앞지르기 시작했는 지에 대해 설명했지만,


그것이 전부가 아니었습니다.


라이젠의 모멘텀은 계속되며, AMD는 이후 몇달 간 인텔보다 더 높은 시장 점유율을 확보했습니다.



47%는 라이젠 3000 시리즈가 출시되기 전 인텔의 최근 역사상 가장 낮은 점유율입니다.


AMD Zen 2 프로세서가 출시되기 전에는 평균 60%의 시장점유율을 유지했지만,


14nm 공급과 관련된 이슈로 인해 현재 진행중인 전쟁에서 경쟁력을 잃었으며,


IPC의 상승은 거의 또는 전혀 일어나지 않아 한국 DIY 시장에서의 점유율이 하락하고 있습니다.



CPU 벤치마크에 따르면, AMD 라이젠 프로세서의 점유율은 30.3%이며, 인텔은 69.7% 입니다.


이러한 수치는 현재 사용 중인 CPU에 대한 것입니다.


다른 리테일 번호와 마찬가지로 판매되는 총 CPU 수는 아닙니다.




AMD, 한국 CPU 시장에서 최초로 53% 점유율 기록 (wccftech, https://wccftech.com/amd-ryzen-cpu-outsell-intel-core-cpu-major-retail-diy-outlets/)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CMSFactory.NET